보험료 간편청구

보험료 간편청구

보험금을 청구하려면 병원에서 진료를 받은 뒤 보험금 청구서, 의료비 영수증, 입/퇴원확인서 등의 증빙서류를 보험사에 제출해야 합니다.
그런데 병원의 영업시간과 근무시간이 겹치는 직장인들은 증빙서류를 발급받을 시간을 내기도 어렵습니다.
또한, 진단서의 경우 발급비가 비싸서 가격부담도 느끼게 됩니다.
그래서 보험금 청구를 포기하는 일이 많은데 이런 가입자가 많아지자 보험사는 이를 해결하기 위한 절차를 마련했습니다.


그것이 보험금 간편청구입니다.
간편청구는 모바일 어플, 홈페이지 등에서 클릭 몇번만으로 보험금을 신청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이를 통해 직장인이 굳이 시간을 낼 필요없이 편리하게 보험금을 신청할 수 있게 됐습니다.
왜냐하면 불필요한 청구서류가 폐지되서 더 효율적으로 청구할 수 있으며 증빙서류로 사본이 인정되어서 가격부담이 덜어졌기 때문입니다.
단, 100만원 이상의 보험금을 신청할 때는 여전히 원본만 증빙서류로 인정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변화 덕분에 그동안 보험금을 신청하지 못했던 가입자들도 편리하게 보험금을 찾아갈 수 있게 되어어 소비자 만족도가 높아졌습니다.
또한 보험사는 그동안 수천개의 서류를 처리해야했는데 이를 통해 처리해야 할 업무가 줄어들기 때문에 간편청구는 서로에게 이득이 되는 변화입니다.
그리고 보험사는 여전히 더 편리하게 청구할 수 있는 방법을 개발 중입니다.
일례로 어떤 보험사는 서류처리과정을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간편청구 시스템을 개발 중에 있습니다.
이것이 확산되면 청구하고 바로 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날이 다가올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