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금 청구서류

보험금 청구서류

병원에 다녀온뒤 보험금을 바로 신청하는 사람은 적을 거라 생각합니다.
왜냐하며 몸이 아프기때문에 보험금청구에 신경쓸 기운도 정신도 없기 때문입니다.
보험금 청구는 생각보다 번거로운 단계를 거쳐야해서 이렇게 기운이 없을 때는 생각하는 것만으로도 굉장히 귀찮게 여겨집니다.
그래서 미루는 일이 많지만, 자칫하면 청구할 수 있다는 사실을 까먹어서 보험금을 받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되도록이면 치료 후 바로 신청하는게 좋습니다.


보험금을 바로 청구할 때는 잊어버릴 일이 없다는 장점이 있고 또한, 서류발급을 위해 병원을 또 방문하는 일이 없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여기서 말하는 서류는 자신의 치료내용과 금액을 증명하기 위한 것으로 진단서, 입원확인서 등이 있습니다.
그런데 간단한 통원치료를 받았을 때 진단서를 발급받아야하면 보험금보다 진단서 발급비가 더 많이 들어갈 수 있습니다.
그러면 손해가 커지니까 오히려 청구를 포기하기도 하는데 이렇게 진료비가 낮은 경우 사본으로 인정받거나 발급비가 낮은 처방전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사본을 인정하는 경우는 30만원에서 100만원 까지이며 이보다 높은 금액을 청구할 때는 반드시 원본으로 제출해야 합니다.
그리고 보험사마다 필요한 서류가 다를 수 있고 질병코드, 사고내용에 따라 받는 보상이 달라지니 상세한 내용을 꼭 확인해둬야 합니다.


먼저 통원치료는 병원 영수증, 진단서, 처방전, 통원확인서, 소견서 등의 서류가 필요합니다.
다음으로 입원과 수술은 병원 영수증, 입퇴원확인서, 수술확인서가 필요하고 상해사고에는 사고사실확인서가 필요합니다.
이 서류가 모두 필요할수도 있고 이중에 하나만 필요한 경우도 있으니 가입한 보험사에 문의해서 어떤 서류가 필요한지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