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무고지사항 안내

의무고지사항 안내

보험은 몸이 불편하거나 병력이 있으면 가입이 어려워집니다.
그래서 이런 내용을 숨기고 싶은 생각이 있지만 보험계약자는 의무고지사항으로 본인의 건강과 관련된 내용을 숨김없이 사실대로 말할 의무가 있습니다.
만약 의무고지사항을 위반해서 제대로 말하지 않는다면 계약 취소, 보험금 지급 거절 등의 불이익이 있으니 꼭 사실대로 말하시는게 좋습니다.


먼저 의무고지사항에는 과거 3개월간 병원검사 1~2년 이내의 치료이력, 5년 이내의 중대질환 진단 등이 중요사항입니다.
또한, 본인의 장애여부도 제대로 고지해야합니다.
그런데 얼마 전에는 장애인이라는 이유만으로 보험에 가입하기 어렵다는 것은 차별이라는 말이 많아 장애사실을 알리는 고지의무는 폐지됐습니다.
그래서 이제는 장애인도 비장애인과 똑같은 내용만 고지하면 보험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병력 이외에 본인의 운전여부, 취미, 직업 등도 알려야 합니다.
왜냐하면 사고위험율과 관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예를들어 운전을 하는 사람은 교통사고로 상해를 입을 가능성이 더 높고 스카이다이빙이나 스킨스쿠버 등의 취미는 독서, 영화감상보다 사고위험이 높습니다.
또한 사무직에서 일하는 사람보다 공사현장에서 일하는 사람이 사고의 위험이 더 높습니다.
이렇게 위험률이 높으면 보험금을 지급할 일이 많아지기 때문에 보험사는 이런 내용까지 의무고지사항으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전달받은 내용을 참고해서 계약인수여부와 보험료를 결정합니다.
그래서 조건에 따라서는 계약이 거절될 수 있는데 인수기준은 보험사마다 다르니 한 곳에서 거절되더라도 다른 보험사를 계속 찾아보시기 바랍니다.